바람과 꽃잎 > 사랑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랑시

자작시 바람과 꽃잎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도토리 댓글 0건 조회 932회

본문

 

 

  바람과 꽃잎 / 정연복 

 

보이지는 않지만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한줄기 바람이

불었나보다

 

잠잠하던 꽃잎

사르르 흔들리는 걸 보면.

 

보이지는 않지만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바람같이 내게도

사랑이 찾아온 모양이다

 

잔잔하던 이 가슴

파르르 떨리는 걸 보면.

 

한 잎 꽃잎

동백나무 꽃잎같이

 

내 가슴

붉게 물드는 걸 보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146건 1 페이지
사랑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2146 자작시 도토리 1012
2145 자작시 도토리 1081
2144 자작시 도토리 977
2143 자작시 도토리 964
2142 자작시 도토리 928
열람중 자작시 도토리 933
2140 자작시 도토리 830
2139 자작시 도토리 823
2138 자작시 도토리 734
2137 자작시 도토리 733
2136 자작시 도토리 685
2135 자작시 도토리 782
2134 자작시 도토리 707
2133 자작시 도토리 684
2132 자작시 도토리 697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설문조사

운명적인 사랑은 있다고 생각 하세요?

접속자집계

오늘
974
어제
1,090
최대
6,373
전체
6,066,869

Copyright © sarangin.com All rights reserved.